자유 수다방

일상의 기분, 느낀 점 등 아무거나 자유롭게 적어주세요!

두더집 22번째 방문 ~ !!!

아현 애리
2024-05-14
조회수 108


오늘 오전 10시 반에 방에서 나와서 

3100원짜리 핫도그(감자 핫도그+허니 머스타드)사먹고 불광역으로 갔어요.

도착하니 외할머니께서 혼자 주방에 계셨어요.


소시지를 문어처럼 잘라달라고 해서

제가 도마위에 다 자르고 나서

소시지를 다져진 마늘+양파에다 투척해서 

볶았고 거기에다 토마토 소스 넣었고


옆에는 떡볶이가 끓여져 있었어요.




상추는 텃밭에서 따오셨대요 ~ 

현재 두더집에 고추가루 다 떨어지셨다고 떡볶이가 맛없으실까봐 외할머니께서 걱정 좀 하셨는 데 고초장만으로도 했는 데도 저는 맛있었던 거 같아요.


동엽님은 2층에서 내려오시고 

저를 포함한 회원2명과 외할머니와

이렇게 넷이 점심을 먹었어요.

외할머니께서 토요일에 하는 연애공부 프로그램 신청하셨냐고 물어보셨는 데


https://dudug.kr/notice/?q=YToyOntzOjEyOiJrZXl3b3JkX3R5cGUiO3M6MzoiYWxsIjtzOjQ6InBhZ2UiO2k6MTt9&bmode=view&idx=21430996&t=board

옆에 회원분은 '아니요.'하셨고

저는 '네'라고 대답했어요.


옆에 회원분은 '연애는 포기의 영역이라서요.'라고 하셨는 데 저도 '연애는 걍 포기는 했는 데 그냥 뭐 어떻게 진행하는 프로그램인 지만 볼려고요.'그리고


'결혼보단 강아지를 키우는 게 더 재밌을 거 같아요.'라고 하니까

외할머니 아는 지인중에 남녀는 같이 사는 데

애는 안낳고 강아지6마리 기르셨던 부부 있으셨다고 하셨어요. 그중 한마리가 죽었을 때 직장도 포기할 만큼 두분 다 힘드셨대요.

(지금은 그걸 극복하셨대요.)

고양이 얘기도 나왔었는 데

외할머니는 고양이 안좋아하셨는 데

(외할머니세대에서는 고양이는 쥐잡을 때만 필요한 동물로 인식되었대요.)

자식분들이 고양이를 키우는 걸 보면서 좋아지셨대요.

저는 제 집앞에 있는 길고양이가

멍청한 모습(쥐갖고 놀았는 걸 봤는 데 자기가 쥐 던져놓고 그쥐를 못찾아요. ㅋㅋ)

을 보았던 얘기하고,산울림의 김창완 아저씨도

캣파더라는 거를 말했어요.



점심먹고나서 어제 본 에스파 뮤비 한번 또 보고 (13시반정도에)등산 나갔어요. 

(Oasis와 같이 브릿팝을 대표하는)blur 노래 들으면서 등산했어요.


https://youtu.be/SRkX1Up1vnc?si=0J0jjtS82W87HX_U


https://youtu.be/5JCm1qVsW4A?si=KXdVvB4LwbVrBLqI


https://youtu.be/fNFLtgS5EpI?si=wJPicMP875ztXMid


(요즘은 blur 노래를 자주 듣는 거 같긴 하네요.)




그리고 산에 내려가니까


 길냥이 한마리 마주쳤어요.

제 집 앞고양이는 뚱뚱한 데 

얘는 말랐네요.


 불광역과 두더집 사이에 있는 댕댕이
없나 있나 확인하고(없었어요. ㅜ)
녹차 초코 붕어빵 아이스크림 사먹고
다시 두더집에 들어왔어요.

들어와서 22번째 방문글 미리 쓰고 있었어요.

(음악틀으면서)

https://youtu.be/WAXnqjUfal4?si=7HiRXxSdtHcaNeKx

https://youtu.be/5st0wnHDQ7k?si=gIDdhUg2oWISFlQZ

https://youtu.be/AFtlMcxHK3s?si=24RzvBJ434bkJ_2m

https://youtu.be/LGs_vGt0MY8?si=Prh_qJok6kdpe24d

https://youtu.be/CQklNpxP0D8?si=KTCzYtv0HFcvYwe5

https://youtu.be/DIPxnt5vnhU?si=2-bkdrLYbk20yJYi


15시 45분에 2층으로 낮잠자러 올라갔었어요.

16시 14분에 깨서 1층으로 내려오고

ㅂㅊㅇ님이랑 오늘 같이 집밥 모임했던 회원분이랑 동엽님이 하시는 쓰레기 분리수거 작업 좀 도와드렸어요.


그리고 12번째 방문때 키스 오브 라이프 팬이였던 분이(팬미팅 티켓팅은 실패했지만 굿즈는 사러 가신대요.)발굴단에 들어오시고 싶다고 예림님하고 외할머니와 상담하시는 거 보았어요.


제가 예림님께 (그분을)발굴단 톡방에 초대해드리면 괜찮을 거라고 제안했더니 예림님도 ㅇㅋ하시더라고요.


외할머니께서 17시 30~40분쯤에 퇴근하셨어요.

저번주 토요일에 안색이 좀 많이 안좋아보이셨는 데 점점 괜찮으신 거 같아서 다행인 거 같아요. 


책 약간 읽고 (지하철에서도 조금 읽었긴 한데)

22번째 방문글 미리 썼었어요.

( https://youtu.be/1nS0v41kHKo?si=AEasviAS31nPQzjG 이어폰으로 음악 조금 들으면서)


그리고 발굴단에 들어오실 분하고 조금 이야기 나눠봤었어요.

제가 먼저 키스 오브 라이프 좋아하신 계기 뭐냐고 여쭈어보았고 해서 이런 저런 얘기들 나눴어요.

좋으신 분 같아서 발굴단에서 자주 뵈었으면 좋겠네요.



7 2

사단법인 씨즈

Tel | 02-355-7910 (9~18시)    /   두더집 : 02-356-7941,  010-5571-7901 (월 12~18시, 화~토 12~20시)

Fax | +82.2.355.7911   E-mail | dudug@theseeds.asia       URL | https://theseeds.asia

Adress |  두더집: 서울시 은평구 불광로 89-4

후원계좌 | 신한은행 100-026-478197 (예금주: 사단법인 씨즈)

사업자 등록번호 | 110-82-15053         


  "두더지땅굴"은 2022년 서울사회복지공동모금회 · 2022년 서울시 청년프로젝트 지원사업의 지원을 받아 만들어졌습니다.


Copyright ⓒ 2022 두더지땅굴 All rights reserved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