언론보도 아카이브

(영상)


고립·은둔청년 지원 관련 언론보도, 씨즈의 활동을 보도하는 영상을 소개합니다.



2024.02.22-KTV 국민방송 : 고립·은둔 청년 위한 쉼터 '두더집' 호응


변차연 앵커>

우리 주위에는 알게 모르게 고립·은둔 청년이 꽤 많습니다.

보건복지부가 추산한 숫자만 50만 명이 넘으면서 심각한 사회문제로 떠오르고 있는데요.

이런 가운데 고립·은둔 청년들을 위한 쉼터 공간이 좋은 반응을 얻고 있습니다.

자세한 내용 주수빈 국민기자가 전해드립니다.


주수빈 국민기자>

(장소: 서울시 은평구)


서울에 위치한 한 주택, 여느 집과 다르지 않아 보이는데요.

다름 아닌 고립·은둔 청년들을 위한 쉼터인 '두더집'입니다.


인터뷰> 이은애 / 고립·은둔 청년 쉼터 '두더집' 관리자

"서로 간에 격려를 하고, 밥도 만들어 먹으며 공부도 하고 같이 일할 수 있는 그런 편안한 쉼터이자 일터이며 교류터가 바로 두더집입니다."


지난 2022년 6월, 한 민간 단체가 고립·은둔 청년들이 쉽게 모일 수 있도록 인터넷 플랫폼을 만들어 시작한 쉼터, 같은 해 9월부터는 이곳 주택에서 운영되고 있습니다.

'두더집'이라는 쉼터 이름은 땅속에서 생활하는 동물, 두더지에서 따온 것.


인터뷰> 김예림 / 두더집 청년사업 매니저

"두더지와 같이 고립되고 외로운 시간을 보내기도 하지만, 그 안에서도 서로 연결되면서 서로를 환대하는 그런 집과 같은 공동체를 만들어가고..."


오늘은 영어 동아리 프로그램이 진행되고 있는데요.

카드놀이를 영어로 즐기는 시간, 참여한 청년들이 돌아가며 카드를 한 장씩 뽑고 카드에 적힌 질문에 영어로 답합니다.


현장음>

"매우 창피해요~"

"당신은 당황하셨군요~"

"네, 당황했어요."

"당황하셨군요, 정말 지우고 싶은 과거겠네요."


영어로 말하기가 어려울 때는 우리 말도 섞어가며, 편안한 분위기에서 회화를 연습하는데요.

이곳에서는 요일별로 건강부터 문화, 그리고 미술 심리치료 프로그램까지 다양한 활동이 진행됩니다.


인터뷰> 두더집 방문 청년

"이런 시설이 있다는 거 자체가 좋은 것 같아요. 집에 콕 박혀있다기보다는 계속 나오게 되니까..."


상담 공간도 마련돼 있어 고립·은둔 청년들이 이용할 수 있는데요.

사전 신청으로 상담을 받은 고립·은둔 청년은 800명가량.

특히 '코로나19 사태' 당시에는 비대면 대학 생활로 인한 취업 고민으로 자책하는 청년이 많았는데요.

초기 상담 이후에는 각자 상황에 따라 필요한 도움을 받을 수 있습니다.

사회 진출이 필요한 청년들의 경우, 서울시 일경험 프로그램에 참여할 수도 있습니다.

올해는 이곳을 방문한 청년들이 스스로 행사를 기획하기도 했는데요.

설 연휴에 두더집에서 열었던 벼룩시장이 호응을 얻자 당분간 계속 이어가기로 했습니다.


인터뷰> 두더집 벼룩시장 기획 담당 청년

"의미 있는 일에 함께하고 있다는 생각이 들었고 저도 은둔 당사자이면서 은둔을 하는 청년분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다는 생각에 기뻤어요."


좋은 반응을 얻으면서 이런 시설을 추가 설치해달라는 요청도 잇따르고 있습니다.


인터뷰> 이은애 / 고립·은둔 청년 쉼터 '두더집' 관리자

"두더집을 이용한 청년들이 연인원으로 1천 명 넘어섰더라고요. 전국에 많이 확산해달라는 청년들 요구를 받고 있습니다."


이곳 쉼터는 일요일과 공휴일을 제외하고 이용할 수 있는데요.

필요한 정보는 온라인 소통 플랫폼 '두더지땅굴'에서 확인해 볼 수 있습니다.


(촬영: 최미숙 국민기자)


주수빈 국민기자

"집 안에만 있던 고립·은둔 청년들이 편하게 쉴 수 있는 공간. 다양한 활동을 즐기며 외로운 마음을 치유 받고, 더 나아가 사회로 진출하는 디딤돌 역할을 하는데 한몫 톡톡히 하고 있습니다."


국민리포트 주수빈입니다.



(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, 위성방송 ch164, www.ktv.go.kr )
< ⓒ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>







기사 원문 보기 링크 : https://www.ktv.go.kr/content/view?content_id=695988

1 0

사단법인 씨즈

Tel | 02-355-7910 (9~18시)    /   두더집 : 02-356-7941,  010-5571-7901 (월 12~18시, 화~토 12~20시)

Fax | +82.2.355.7911   E-mail | dudug@theseeds.asia       URL | https://theseeds.asia

Adress |  두더집: 서울시 은평구 불광로 89-4

후원계좌 | 신한은행 100-026-478197 (예금주: 사단법인 씨즈)

사업자 등록번호 | 110-82-15053         


  "두더지땅굴"은 2022년 서울사회복지공동모금회 · 2022년 서울시 청년프로젝트 지원사업의 지원을 받아 만들어졌습니다.


Copyright ⓒ 2022 두더지땅굴 All rights reserved.